전진, 승무원 연인과 오늘(27일) 결혼...신화 두 번째 품절남

작성 : 2020-09-27 16:19:37

조회 : 692

전진, 승무원 연인과 오늘(27일) 결혼...신화 두 번째 품절남
전진

[SBS 연예뉴스 l 강경윤 기자] 신화 멤버 전진(40)이 3년 열애 끝에 결혼한다.

전진은 27일 모처에서 가족과 가까운 지인들만 초대한 예식을 통해 비공개로 화촉을 올린다. 지난 5월 전진이 결혼을 발표한 지 4개월 여 만이다.

두 사람은 당초 지난 13일 결혼식을 올릴 예정이었지만,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여파로 결혼식을 2주 가량 연기했다.

전진의 예비신부는 3세 연하의 승무원으로, 두 사람은 지인을 통해 처음 인연을 맺은 뒤 첫눈에 반해 3년 간 불같은 연애를 한 뒤 결혼을 약속하게 됐다.

전진은 신화 멤버들 가운데 에릭 이후 두 번째 품절남이 됐다.

kykang@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