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 제시, "이렇게 칭찬 많이 받는 거 처음" 수줍…이태성母와 '눈누난나' 챌린지

작성 : 2020-09-27 21:34:20

조회 : 263

'미우새' 제시, "이렇게 칭찬 많이 받는 거 처음" 수줍…이태성母와 '눈누난나' 챌린지
미우새

[SBS연예뉴스 | 김효정 에디터] 제시가 어머니들의 칭찬에 몸 둘 바를 몰랐다.

27일에 방송된 SBS (이하 '미우새')에서는 가수 제시가 스페셜 MC로 등장했다.

이날 방송에서 모벤져스는 제시의 등장에 "너무 귀엽다. 예쁘다. 너무 재밌더라"라며 칭찬을 멈추지 않았다. 이에 제시는 "감사합니다. 오늘 미운 우리 새끼처럼 보이려고 머리도 이렇게 묶었다"라고 했다.

그리고 제시는 계속된 어머니들의 칭찬에 수줍어서 어쩔 줄을 몰랐다. 그러자 어머니들은 "항상 당당하고 자신감 넘치는데 지금 모습이 안 어울린다"라며 낯설어했다.

제시는 "어머니들을 보니까 너무 좋다. 우리 엄마도 보고 싶다"라며 김희철 어머니를 향해 "우리 엄마랑 너무 닮으셨다"라고 했다.

또 제시와 어머니의 훈훈한 모습을 보던 서장훈은 "눈누난나라는 노래가 대박이 났다. 챌린지도 화제가 됐다"라고 했고, 이에 어머니들은 "동생이 밖에서 그 춤을 췄다"라며 이태성 어머니를 언급했다.

그러자 제시는 "어머니 저는 같이 하고 싶어요"라고 했고, 이태성 어머니도 흔쾌히 눈누난나 챌린지를 하겠다고 나섰다. 이에 제시와 이태성 어머니는 멋진 호흡을 보여줘 큰 박수를 받았다.

흐뭇한 얼굴로 제시를 보던 김종국 어머니는 과거 제시를 만난 적 있다고 했다. 이에 제시는 "종국이 오빠는 정말 너무 완벽한 남자다. 나도 오빠 같은 스타일을 좋아한다"라며 "그런데 운동만 한다"라고 그의 단점을 언급했다.

이를 보던 서장훈은 "본인 말로는 좋아하는 사람이 생기면 운동을 줄일 수도 있다고 하더라"라고 했고, 제시는 "오빠는 운동을 20년 넘게 했을 거 아니냐. 그러면 그건 습관이다"라며 그의 운동에 대한 관심을 바꿀 수 없다고 했다.

그리고 제시는 며느리감으로 본인을 마음에 들어하는 어머니들에게 "저 설거지 기똥차게 해요. 스피드도 좋아요. 요리는 잘 못하지만 손이 크다. 어머니한테 잘할 수 있다. 어머니와 같이 있는 게 좋다"라고 자신을 어필하면서 "이렇게 칭찬을 많이 받는 거 처음이다. 어떻게 해야 될지 모르겠다"라며 수줍어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