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용호 "이근 대위 전 여친 사망" 폭로...여배우 사망사건 취재요구도

작성 : 2020-10-16 13:33:53

조회 : 15683

김용호 "이근 대위 전 여친 사망" 폭로...여배우 사망사건 취재요구도
이근

[SBS 연예뉴스 l 강경윤 기자] 해군특수전전단(UDT) 출신 예비역 이근 대위의 UN 허위 경력 의혹, 폭행 및 성추행 전과 등을 폭로한 연예기자 출신 유튜버 김용호 씨가 이번에는 "그의 전 여자친구가 이근 대위 때문에 죽었다."는 충격적인 주장을 하며 파장을 예고했다.

김 전 기자는 지난 15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 커뮤니티 게시판에서 "이근에 대한 제보가 많이 들어오고 있다. 그중 놀라게 한 사건은 과거 이근과 사귀던 여자친구의 충격적인 사망 사고였다."면서 "도대체 이근은 정체가 뭡니까?"라고 되물었다.

앞서 이근 대위는 전과 사실에 대해서는 인정하면서도 UN 허위경력 의혹을 제기한 김용호 전 기자를 상대로 고소장을 제출한 바 있다. 이에 김 전 기자는 이근 대위에게 '자숙'할 것을 요구하며 "거짓말을 인정하고 사과하면 나도 이근에 대한 방송을 멈추겠다."고 강조하기도 했다.

이근
이근

김 전 기자가 올린 글에서는 "끝까지 취재해서 방송해달라."는 응원의 글들이 올라온 반면 도 넘은 폭로를 멈추라고 요구도 적지 않았다.

일부 누리꾼들은 이근 대위 사건뿐 아니라, 김 전 기자와 생전 친밀한 사이었던 여배우 A씨의 사망 사건과 관련해서도 침묵하지 말고 방송을 해줄 것을 요구하기도 했다. 지난달 세상을 떠난 A씨는 사망 몇시간 전 본인의 SNS에서 억울한 심경을 내비친 글을 올렸다가 삭제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지면서 팬들에게 안타까움을 준 바 있다.

kykang@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