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브스夜] '런닝맨' 한지은, "나에 대한 일방적인 피해의식"…대학 동기 전소민과 '폭로전'

작성 : 2020-11-02 09:58:01

조회 : 541

[스브스夜] '런닝맨' 한지은, "나에 대한 일방적인 피해의식"…대학 동기 전소민과 '폭로전'
런닝

[SBS연예뉴스 | 김효정 에디터] 한지은이 전소민에 돌직구를 날렸다.

1일에 방송된 SBS 에서는 제주도 특집 1탄으로 여러 게스트들과 함께 했다.

이날 방송에서 배우 한지은은 대학 동기인 전소민과 특별한 인연이 공개되어 눈길을 끌었다. 전소민은 한지은에 대해 "같이 미팅을 나갔는데 항상 분위기는 내가 띄우고 애프터를 받는 건 지은이었다"라며 속상한 마음을 토로했다.

또한 전소민은 "한지은의 친구와 내 사이에 남자가 엮인 사건이 좀 있었다"라며 말할 수 없는 과거를 언급했다.

이에 멤버들은 전소민이 없는 틈을 타 한지은을 몰아갔다. 그들은 "소민이 이야기 좀 풀어보자. 소민이가 한창 저쪽에서 본인 이야기할 거다"라고 부추겼다.

그러면서 "동기 치고 너무 안 반가워하더라. 둘이 뭔가 있는 거 같다"라고 떠보았다. 이에 한지은은 "아까 걔가 저한테 더럽다고 그랬죠"라고 발끈했다. 그러자 멤버들은 "아니, 깨끗하지 않다고 했다"라고 정정했다.

한지은은 마음을 가다듬고 "미팅을 할 때마다 선배들이 누구 누가 같이 나가라고 해서 저랑 소민이가 항상 같이 나갔었다"라며 "미팅에서 그런 일이 있어서 속상했다면 미안하다. 일부러 그런 건 아니다. 그런데 어쩌겠냐. 그분들이 그렇다는데. 내가 일부러 나를 뽑으라고 했냐"라고 해 폭소를 자아냈다.

이에 멤버들은 "소민이는 끼 부렸다고 생각할지도 모른다"라고 했고, 한지은은 "그런데 그건 소민이가 일방적인 저에 대한 피해의식인 거 같다"라고 돌직구를 날려 모두를 놀라게 했다.

그리고 한지은은 "제가 기억하는 소민이는 저와 무슨 일이 있던 게 아니라 저와 굉장히 친한 친구와 얽힌 게 있다. 남자 문제로 얽힌 게 있었는데 저는 중간에 껴서 좀 관계가 이상해졌다"라고 덧붙였다.

이후 다시 만난 한지은과 전소민에 멤버들은 "둘이 왜 이렇게 눈도 안 마주치냐. 아직도 앙금이 있는 거 같다"라고 몰아갔다. 그러자 한지은은 "나는 예능이 처음이라 시키는 대로 했어요"라고 억울해했다.

이에 유재석은 "소민아 지은이가 너에 대해서 지은이는 다른 게 없고 가만있었는데 네가 피해의식이 있는 거 같다고 하더라"라며 "깨끗하지 않다고 한 거 때문에 그렇게 생각하는 거 같다"라고 했다.

그러자 전소민은 "지은이는 깨끗해요. 지은이 친구가 문제예요. 지은이 친구 OO이 문제예요"라고 실명을 언급했다. 이에 유재석은 "여기 4분마다 비행기가 지나가니까 그때 이야기를 해라"라고 했고 전소민은 비행기가 지나가던 순간 한지은의 친구 이름을 언급했다. 그러자 한지은은 "내 친구 욕하지 마"라고 버럭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최종 우승은 바람, 여자, 돌 카드를 모두 모은 이주빈 팀이 차지했고 벌칙은 폭탄 카드를 가진 한지은 팀이 받게 되었다. 특히 모든 카드를 모았던 한지은 팀은 마지막 미션에서 1,2위를 한 팀에게 카드 교체를 지목 당해 승리를 놓쳤다. 이에 한지은은 "그런데 왜 다 우리 팀 것만 가져가요? 우리 뭐 잘못했어요?"라고 속상한 마음을 털어놓아 눈길을 끌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