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진운 "입대 전 ♥경리에 '제발 기다려달라' 빌었다" 눈물

작성 : 2020-11-17 17:38:26

조회 : 1758

정진운 "입대 전 ♥경리에 '제발 기다려달라' 빌었다" 눈물
정진운 경리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2AM 정진운이 공개 열애 중인 가수 경리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정진운은 17일 방송될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 출연, 전역 후 첫 예능 프로그램 나들이에 나선다.

앞서 진행된 녹화에서 정진운은 오래 기다려 준 팬들을 위한 특별한 무대를 선보이는가 하면 "현충원부터 동작역까지 장미꽃은 다 내가 심었다"며 군대 무용담 토크를 펼치는 등 녹슬지 않는 입담을 자랑했다.

또한 정진운은 면회의 98%가 여자친구였다며 그 시간이 너무 행복해서 다시 군대에 가고 싶을 정도라는 말로 부러움을 한 몸에 샀다.

특히 "입대 전 여자친구에게 무슨 말을 했냐"는 MC들의 질문에 정진운은 "쿨하지 못하게 제발 기다려달라고 빌었다"고 답하며 얘기 도중 눈물을 흘리기도 했다.

정진운은 군 복무 중 MC 박나래에게 서운했던 일화도 전했다. 박나래가 샤이니 키 면회를 왔었는데 "뻔히 같이 복무 중인 걸 알면서 나한테 연락을 안 했다"고 털어놓은 것. 정진운과 키는 같은 군악대 출신으로 나란히 입대한 바 있다. 정진운은 "부르면 바로 나갈 수 있는 거리였다"며 연락을 하지 않은 이유를 추궁해 박나래의 진땀을 빼게 했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