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재기 논란' 송하예 "1위 두렵다…차라리 외모 악플 기분 좋아"

작성 : 2020-11-19 09:54:32

조회 : 251

'사재기 논란' 송하예 "1위 두렵다…차라리 외모 악플 기분 좋아"
송하예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사재기 논란에 휩싸였던 가수 송하예가 방송에서 처음으로 심경을 고백한다.

19일 방송될 SBS플러스 '언니한텐 말해도 돼'에는 가수 송하예가 출연한다.

앞서 진행된 녹화에서 송하예는 최근 첫 번째 미니 앨범을 발매했는데 지난해 시작된 사재기 논란으로 지금까지 고통을 받고 있다고 입을 열었다. 송하예는 "음원 순위가 올라갈수록 나를 향하는 악플과 시선이 무서워 오히려 발표한 곡이 이슈가 되지 않았으면 좋겠다"라며 마음속에 담아뒀던 고민을 털어놓았다.

송하예는 자신을 힘들게 했던 댓글들도 언급했다. 그는 "사재기와 관련된 억측과 악플이 너무 많다 보니 차라리 외모에 대한 악플은 기분이 좋다"라며 악플 때문에 생기는 고통도 토로했다.

이어지는 송하예의 충격적인 이야기에 '찐 언니들'은 진심으로 안타까워하며 송하예를 위로했다. 이지혜는 가수 선배로서 "1위라는 게 내 인생에 다시는 없을 수도 있는데 논란 때문에 1위를 누리지 못한 것 같다"라며 안타까운 마음을 전했다.

사재기 논란에 휩싸인 송하예의 심경 고백은 19일 밤 9시 방송될 '언니한텐 말해도 돼'에서 공개된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